작성자 천천히
작성일 2023-05-13 (토) 15:08
ㆍ추천: 0  ㆍ조회: 223      
http://slowstep.org/home/?slowstep.2823.21
“ 새 가족 교육 6 ”

 

[2단계] 무엇을 믿는가?

 

2 감리교 교리 (선재적 은총, 성화와 완전, 하나님의 나라)

 

<감리교 교리의 특징>

 

선재적(先在的) 은총 ? 장로교에서 말하는 예정론은 사람이 구원받고 못 받고는 태어나기 전, 이미 예정되어 있다고 말합니다. 그러나 감리교회에서는 하나님의 구원이 선재적 은총으로부터 시작된다고 믿습니다. 우리가 하나님을 믿는 믿음도, 우리 자신이 만든 것이 아니라 하나님이 주신 선물(은총)입니다. 이 선물을 받아들일 때 우리는 믿음을 갖게 되고 구원의 문을 들어서게 됩니다. 그러므로 선재적 은총이란, 우리가 미처 은혜임을 깨닫기도 전에, 앞서 존재하는 은혜입니다. 우리가 알아채기도 전에 우리의 삶 속에서 이미 일하시는 하나님의 은총인 것입니다.

 

어떤 것들이 선재적(先在的) 은총에 속합니까? - 이성(理性)과 양심과 자유의지입니다. 이것은 구원에 이르게 하는 첫 단계로서 회개에 이르게 합니다.

 

의롭다 하심과 중생(신생)이란 무엇입니까? - 우리가 그리스도를 통한 구원의 역사를 믿을 때 하나님께서는 이런 우리를 의롭다고 보십니다. 우리 자신이 의로워진 것은 아니지만, 십자가의 공로로 그렇다고 인정해 주신다는 말입니다. 이렇게 인정을 받는 순간 우리 안에서는 자신의 본성이 새롭게 변하는 체험(중생, 신생, 거듭남)을 하게 됩니다.

 

<성화와 완전>

 

신앙도 자랍니까? - 그렇습니다. 신앙도 성장하지 않으면 안 됩니다. - 신앙 안에서 자라나는 과정을 성화(聖化)라고 합니다. 이러한 성화는 개인은 물론이요, 사회적으로도 이루어야 합니다. 사회적 성화란, 그리스도인의 삶을 통해 세상 속에 하나님의 성결을 널리 퍼지게 하되 소금과 빛처럼 온 누리에 확산시켜 나가는 운동을 말합니다. 사회의 악한 현실 속에서 근본적인 개혁을 전개해 나가는 태도라고 할 수 있습니다.

 

성화의 내용은 무엇입니까? - 본성이 변화되는 것입니다. 완전한 사랑에 이르기까지 자라 가는 과정입니다. 하나님의 형상을 회복해 가는 과정입니다. (의로움과 거룩함을 다시 찾아가는 과정) 내 안의 죄가 해결되어 감을 말합니다. 사랑과 자비를 통한 선행으로 믿음이 더욱 자라고 깊어지는 과정을 말합니다.

 

<하나님 나라와 영생>

 

하나님의 나라는 어떤 나라를 말합니까? - 하나님께서 완전히 다스리시는 나라를 말합니다. 즉 하나님의 나라는 어떤 장소를 뜻하기보다 하나님의 통치(다스림)가 실현되는 상태를 가리킵니다.

 

하나님 나라에 들어갈 자는 누구입니까? - 예수님은 물과 성령으로 거듭난 사람만이 하나님의 나라에 들어갈 수 있다고 하셨습니다. 그러기 위해 우리는 그리스도를 본받아 살아가는 사람이 되어야 합니다.

 

 

   
  0
3500
한 몸에 여러 지체 (로마 12:4~13)
  한 몸에 여러 지체 (로마 12:4~13) - 로마서 묵상 35   교회를 그리스도의 몸에 견주어 설명한 것은 바울의 뛰어난 지혜입니다. 몸은 생명체입니다. 그러므로 교회는 그 구성원들이 유기적으로 연결돼 있어야 하고, 세월과 더불어 성장하고 성숙해야 합니다. 겉이든 속이든 굳어진 교회는 이미 교회가 아닙니다. 생명은 열려 있음이요, 끊임없이 이어지는 변화이기 때문입니다. -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거룩한 산 ...

 [2024/07/06 21:15]
이 세대를 본받지 말고 (로마 12:1~3)
  이 세대를 본받지 말고 (로마 12:1~3) - 로마서 묵상 34   지금(11장)까지 바울은 죄를 지은 인간이 ‘예수 그리스도의 은총과 자신의 믿음으로 구원받는 도(道)’를 설명했습니다. 이제 남은 일은, 그 도를 실천하는 것입니다. 생각해 보십시오. 아무리 자세하게 길을 설명해 주었어도 그대로 가지 않는다면, 앞에 한 모든 설명이 허사로 돌아가고 맙니다. 예수께서도 당신을 보고 “주여, 주여” 하는 자가 천국에 ...

 [2024/06/01 20:06]
깊도다, 하나님의 지혜여 (로마 11:25~36)
깊도다, 하나님의 지혜여 (로마 11:25~36) - 로마서 묵상 33   이방인으로서 그리스도인이 된 사람을, 바울은 좋은 감람나무에 접붙여진 돌 감람나무 가지에 견줍니다. 가지의 자리에서 보면 뿌리가 바뀐 것이요, 뿌리의 자리에서 보면 가지가 달라진 것입니다. 이것은 자연의 법칙에 따른 변화가 아니라, 외부의 힘이 그 법칙을 깨뜨리면서 이루어놓은 변혁입니다. 그리고 그 변혁의 주체는, 나무가 아니라 농부이신 ‘하...

 [2024/04/06 21:06]
높은 마음을 품지 말고 (로마 11:13~24)
  높은 마음을 품지 말고 (로마 11:13~24) - 로마서 묵상 32   유대인들이 복음(예수)을 배척한 결과 바울은 ‘이방인의 사도’가 되었습니다. 이는 스스로 원한 길은 아니었지만 거역할 수 없는 길이었습니다. (여러분은 이런 경험이 있나요?) 그리고 그렇게 된 것에 대해 바울은 영광으로 생각했습니다. 어떻게 그럴 수 있었을까요? ‘모든 것’이 온 세상을 구하시려는 ‘하나님의 크신 섭리’에 따라 이루어졌음을...

 [2024/03/06 21:39]
하나님이 자기 백성을 버리셨는가? (로마 11:1~12)
  하나님이 자기 백성을 버리셨는가? (로마 11:1~12) - 로마서 묵상 31   1절 : 이스라엘이 복음을 받아들이지 않아서 그 때문에 외면당한 백성이 된 것은 사실입니다. 그러나 그것은 이스라엘이 스스로 그렇게 된 것이지, 하나님께서 그들을 버리신 것은 아닙니다. 부분을 버리는 것은 전체를 버리는 것이요 부분을 건지는 것은 전체를 건지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이스라엘을 버리셨다면 바울도 마땅히 버림을 받...

 [2024/02/03 16:21]
새해, 새로운 변화를 위해
  새해 들어 교회와 예배당에 변화를 주려고 노력 중입니다.1. 교회 주보의 부분 개편이 있을 거고.2. 성찬식 분급 방법의 변화를 줄 거고.3. 예배당 책꽂이에 있는 어린이용 책을 필요한 이에게 보내줄 거고. (이건 이미 필요한 후배에게 보내주었습니다.)4. 위와 더불어 오래된 책을 정리할 거고.5. 또 위와 더불어 교회당 1층에 있는 목양실(내 방) 정리 정돈을 해볼 생각입니다.* 언제 끝날지는 모르지만, 늦어도 1월 안에...

 [2024/01/05 13:12]
믿음은 들음에서 나며 (로마 10:14~21)
믿음은 들음에서 나며 (로마 10:14~21) - 로마서 묵상 30   사람이 마음으로 믿어 의에 이르고 입으로 시인하여 구원에 이른다(롬10:10)고 했습니다. 그러나 이 문장에는 ‘진정으로’라는 단어가 붙어야 합니다. 마음으로 믿는 일과 입으로 시인하는 일에 머리카락만큼이라도 ‘거짓’이 섞여 있으면, 이 약속은 이루어지지 않습니다. 또 누구든지 주의 이름을 부르는 자는 구원을 얻는다(롬10:13)고 했습니다. 사람이 구원...

 [2023/12/02 20:28]
사랑만이 율법을 완성한다 (로마 10:1~13)
  사랑만이 율법을 완성한다 (로마 10:1~13) - 로마서 묵상 29   바울은 이방인을 위한 사도를 자청합니다. 구원은 본래 이스라엘로부터 이루어지기로 계획되었는데, 그들이 거절함으로써 이방인에게로 넘어갔습니다. 그렇다면 이방인의 사도로서 바울은 이스라엘의 운명에 대하여 어떤 소망을 지니고 있습니까?   1절 : 바울은 앞서 자기 동족을 위해서라면 저주를 받아 그리스도에게서 끊어져도 좋다고 말한 ...

 [2023/11/09 20:18]
네가 뉘기에? (로마 9:19~33)
  네가 뉘기에? (로마 9:19~33) - 로마서 묵상 28   우리에게 일어나는 모든 것이 하나님께서 하시는 일입니다. 그렇게 믿으시나요? - 바로가 그토록 고집을 부린 것도 하나님께서 그렇게 시킨 것입니다(롬9:17). 자, 그렇다고 한다면, 도대체 사람이 책망받을 이유가 있을까요? 나아가 하나님께서도 우리 사람을 허물하실 자격이 없으신 것 아닌가요? 바울은 이 질문에 대답할 의무가 있습니다. 그런데 그의 대답은 또 ...

 [2023/09/09 15:39]
하나님이 불의를 저지르셨나? (로마 9:1~18)
  하나님이 불의를 저지르셨나? (로마 9:1~18) - 로마서 묵상 27   바울은 자신이 이방인을 위하여 하나님께서 따로 세우신 종이라고 늘 생각했습니다. (엡3:8~9) 그렇다면 이스라엘 백성과는 어떤 관계인가요? 바울은 자신이 오직 이방인을 위한 사도요 이스라엘과는 상관없는 존재라고 생각했던가요? - 아닙니다. 오히려 그는 자기 동족인 이스라엘을 위해서라면 저주를 받아 그리스도에게서 끊어져도 좋다고, 극단...

 [2023/08/19 15:02]
12345678910,,,45



경상남도 산청군 시천면 남명로 234번길 30 (사리 900-60). admin@slowstep.org / Copyright (c) SlowSte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