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천천히
작성일 2023-06-03 (토) 20:49
ㆍ추천: 0  ㆍ조회: 682      
http://slowstep.org/home/?slowstep.2834.21
“ 새 가족 교육 8 ”

 

2 그리스도인의 가정과 사회생활

 

가정은 하나님께서 만드신 작품이며, 인류에게 주신 선물입니다. 그렇기에 가정은 언제나 하나님과 관계를 맺을 때만 진정한 가치가 있습니다. 가정은 교회가 생기기 이전에 있던 가장 작은 단위의 신앙공동체입니다. 하나님은 친히 가정 안에 계시고, 가정을 통하여 하나님의 일을 하십니다. 그러므로 단순한 혈연뿐만 아니라 신앙적 차원에서 예수 그리스도를 중심으로 공동체를 이룰 때 바람직한 가정이 됩니다.

 

성서에서 말하는 가정은 어떤 곳입니까? - 가정은 하나님께서 만드신 결혼 제도를 통하여 이루어지며, 모든 사회생활의 기본이 됩니다. 가정은 모든 식구가 서로 사랑하고 이해하며, 서로를 도우며 살아감으로써 다른 곳에서 누리지 못하는 기쁨과 생명을 얻는 안식처입니다.

 

그리스도인에게 사회란 하나님의 계명을 실천하면서 이웃과 함께 행복하게 살 수 있는 터전입니다. 하나님과 이웃 사랑에 대한 실천이 없이는 결코 인간은 행복을 누릴 수 없습니다. 따라서 그리스도인의 모든 사회활동은 하나님 나라 실현을 목표로 합니다.

 

사회생활에서 그리스도인이 가져야 할 윤리적 태도는 어떤 것입니까? - 사랑이, 모든 행동의 동기가 되어야 합니다. (봉사와 헌신의 삶, 섬기는 태도, 서로 힘을 모아 공동선의 추구) 정의와 평화를 위한 삶을 살아야 합니다. (정의:경제적 분배의 공평 / 평화:약자를 위한 돌봄과 나눔)이 세상의 청지기 역할을 해야 합니다. (하나님의 뜻을 따라 살도록 하는 책임)

 

그리스도인은 경제생활과 직업에 어떤 태도를 지녀야 합니까? - 그리스도인은 부지런히 그리고 신앙과 양심에 꺼리지 않는 수단과 방법을 통해 물질을 얻어야 합니다. (존 웨슬리:“할 수 있는 한 많이 벌고, 저축하고, 베풀라”) 돈을 단순히 물질적 차원이 아니라 영적인 차원에서 바라보아야 하며, 물질의 주인은 우리가 아니라 하나님이라는 사실을 명심해야 합니다. / 직업은 소명(하나님의 부르심)입니다. 그러므로 그리스도인에게 직업은 하나님과 이웃을 섬기고 사랑하는 주요 방편입니다. / 직업윤리 (노동은 거룩한 것, 땀 흘려 자기 일에 열중하는 것이 중요하다. 직장에서 그리스도인은 예수님의 제자이며, 주님이 우리에게 맡겨주신 달란트를 갖고 청지기의 사명을 다해야 합니다. 하나님 사랑과 이웃 사랑에 반해서는 안 됩니다.

 

그리스도인은 국가와 세계에 어떤 책임이 있습니까? - 참된 신앙을 가진 그리스도인들의 정치 참여는 바람직합니다. 그러나 교회를 정치적으로 이용해서는 안 됩니다. 그리스도인에게 국가는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맡기신 책임의 영역입니다. 그러므로 올바른 선거를 통해 책임 있는 정치인을 뽑아야 합니다. 어떤 이유든지 전쟁을 막고, 불신과 불화를 끝내기 위해 노력해야 합니다. 이를 위해 평화 운동을 지향하고, 식량과 물질을 나누며, 창조세계 보전을 위해 힘써야 합니다. 교회 연합 운동이나 다양한 시민 활동을 통하여 이 세상을 거룩하게 만들어야 합니다.

 

 

   
  0
3500
하나님이 자기 백성을 버리셨는가? (로마 11:1~12)
  하나님이 자기 백성을 버리셨는가? (로마 11:1~12) - 로마서 묵상 31   1절 : 이스라엘이 복음을 받아들이지 않아서 그 때문에 외면당한 백성이 된 것은 사실입니다. 그러나 그것은 이스라엘이 스스로 그렇게 된 것이지, 하나님께서 그들을 버리신 것은 아닙니다. 부분을 버리는 것은 전체를 버리는 것이요 부분을 건지는 것은 전체를 건지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이스라엘을 버리셨다면 바울도 마땅히 버림을 받...

 [2024/02/03 16:21]
새해, 새로운 변화를 위해
  새해 들어 교회와 예배당에 변화를 주려고 노력 중입니다.1. 교회 주보의 부분 개편이 있을 거고.2. 성찬식 분급 방법의 변화를 줄 거고.3. 예배당 책꽂이에 있는 어린이용 책을 필요한 이에게 보내줄 거고. (이건 이미 필요한 후배에게 보내주었습니다.)4. 위와 더불어 오래된 책을 정리할 거고.5. 또 위와 더불어 교회당 1층에 있는 목양실(내 방) 정리 정돈을 해볼 생각입니다.* 언제 끝날지는 모르지만, 늦어도 1월 안에...

 [2024/01/05 13:12]
믿음은 들음에서 나며 (로마 10:14~21)
믿음은 들음에서 나며 (로마 10:14~21) - 로마서 묵상 30   사람이 마음으로 믿어 의에 이르고 입으로 시인하여 구원에 이른다(롬10:10)고 했습니다. 그러나 이 문장에는 ‘진정으로’라는 단어가 붙어야 합니다. 마음으로 믿는 일과 입으로 시인하는 일에 머리카락만큼이라도 ‘거짓’이 섞여 있으면, 이 약속은 이루어지지 않습니다. 또 누구든지 주의 이름을 부르는 자는 구원을 얻는다(롬10:13)고 했습니다. 사람이 구원...

 [2023/12/02 20:28]
사랑만이 율법을 완성한다 (로마 10:1~13)
  사랑만이 율법을 완성한다 (로마 10:1~13) - 로마서 묵상 29   바울은 이방인을 위한 사도를 자청합니다. 구원은 본래 이스라엘로부터 이루어지기로 계획되었는데, 그들이 거절함으로써 이방인에게로 넘어갔습니다. 그렇다면 이방인의 사도로서 바울은 이스라엘의 운명에 대하여 어떤 소망을 지니고 있습니까?   1절 : 바울은 앞서 자기 동족을 위해서라면 저주를 받아 그리스도에게서 끊어져도 좋다고 말한 ...

 [2023/11/09 20:18]
네가 뉘기에? (로마 9:19~33)
  네가 뉘기에? (로마 9:19~33) - 로마서 묵상 28   우리에게 일어나는 모든 것이 하나님께서 하시는 일입니다. 그렇게 믿으시나요? - 바로가 그토록 고집을 부린 것도 하나님께서 그렇게 시킨 것입니다(롬9:17). 자, 그렇다고 한다면, 도대체 사람이 책망받을 이유가 있을까요? 나아가 하나님께서도 우리 사람을 허물하실 자격이 없으신 것 아닌가요? 바울은 이 질문에 대답할 의무가 있습니다. 그런데 그의 대답은 또 ...

 [2023/09/09 15:39]
하나님이 불의를 저지르셨나? (로마 9:1~18)
  하나님이 불의를 저지르셨나? (로마 9:1~18) - 로마서 묵상 27   바울은 자신이 이방인을 위하여 하나님께서 따로 세우신 종이라고 늘 생각했습니다. (엡3:8~9) 그렇다면 이스라엘 백성과는 어떤 관계인가요? 바울은 자신이 오직 이방인을 위한 사도요 이스라엘과는 상관없는 존재라고 생각했던가요? - 아닙니다. 오히려 그는 자기 동족인 이스라엘을 위해서라면 저주를 받아 그리스도에게서 끊어져도 좋다고, 극단...

 [2023/08/19 15:02]
아름다운 믿음 (로마 8:31~39)
  아름다운 믿음 (로마 8:31~39) - 로마서 묵상 26   31~32절 : 하나님은 절대(絶對) 한 분이십니다. 아무것도 누구도 그분께 맞설 수 없습니다. 이것은, 하나님이 만물 가운데 가장 힘센 분이기 때문이 아닙니다. 생각해 보십시오. 가장 힘이 센 자는 자기보다 약한 자가 있어서 비로소 존재합니다. 2등이 없이는 1등이 있을 수 없습니다. 그런데 하나님은 당신의 존재를 위하여 누구도 아무것도 필요하지 않습니다. 그래...

 [2023/07/27 21:07]
우리 교회는 오염수 방류를 반대합니다!
이 문제는 세대와 진영을 떠나서 또 초교파적으로 온 국민이 막아내야 할 가장 시급한 문제입니다. "한 번 오염된 바다는 되돌릴 수 없습니다!          

 [2023/06/29 22:10]
탄식하는 피조물 (로마 8:22~30)
  탄식하는 피조물 (로마 8:22~30) - 로마서 묵상 25   자연은 피조물입니다. 인간도 피조물입니다. 따라서 자연과 인간은 하나입니다. 인간은 하나님으로부터 자연을 다스리라라는 책임을 맡은 존재이면서 동시에 그 자연의 일부입니다. 그러나 인간이 전자만 알고 후자를 잊어버린 까닭에, 오늘날 심각한 공해문제와 이에 따른 자연재해가 일어났습니다. 강과 바다가 썩고 물고기가 떼죽음을 당하는 것은, 그들보...

 [2023/06/17 15:04]
새 가족 교육 8
  제2과 그리스도인의 가정과 사회생활   가정은 하나님께서 만드신 작품이며, 인류에게 주신 선물입니다. 그렇기에 가정은 언제나 하나님과 관계를 맺을 때만 진정한 가치가 있습니다. 가정은 교회가 생기기 이전에 있던 가장 작은 단위의 신앙공동체입니다. 하나님은 친히 가정 안에 계시고, 가정을 통하여 하나님의 일을 하십니다. 그러므로 단순한 혈연뿐만 아니라 신앙적 차원에서 예수 그리스도를 중심으...

 [2023/06/03 20:49]
12345678910,,,45



경상남도 산청군 시천면 남명로 234번길 30 (사리 900-60). admin@slowstep.org / Copyright (c) SlowSte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