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천천히
작성일 2012-06-07 (목) 23:09
ㆍ추천: 0  ㆍ조회: 393      
http://slowstep.org/home/?slowstep.167.31
“ 화초 키우는 친구 ”
 
 
 
 
 
 
전남 여수 돌산도에 있는 여수갈릴리교회,
이곳에는 내 친구인 김순현 목사가 있습니다.
그에겐 두 가지 달란트가 있지요. - 번역과 화초 키우는 일입니다.
그래서 좀처럼 갈릴리 바다(?)를 떠나지 않는 그가
봉헌식 때 못 와서 미안하다며 2시간이나 차를 몰아 덕산에 왔습니다.
진주지방에 있는 친구들과 더불어 감신 86 동기 5명이 한 곳에 모였지요.
같은 길을 함께 간다는 기쁨이 무엇인지 오랫만에 만난 친구를 통해 또다시 알게 됐습니다.
산청돈암교회도 화단을 만들었다는 소리를 듣고 곱디 고운 화초들을 두 손에 담아왔습니다.
오늘, 화단에 심느라 힘은 좀 들었지만 친구의 따뜻한 마음을 살려 잘 키워보렵니다...
 
 
   
  0
3500
  40     감신 동문 모임 
천천히
2012-06-30 296
  39     6월 마지막 주일 
천천히
2012-06-24 331
  38     담쟁이 [1] 
달팽이
2012-06-22 291
  37     꼬마 도마뱀 
천천히
2012-06-18 318
  36     찬송가 반주기 
천천히
2012-06-12 290
  35     교회 봉투 
천천히
2012-06-09 340
  34     화초 키우는 친구 
천천히
2012-06-07 393
  33     함께 걸어가는 길... 행복한 길.. [1] 
꿈꾸는자
2012-06-02 336
  32     동역자들 [3]+2 
천천히
2012-05-31 437
  31     좋은 이웃2 
천천히
2012-05-26 315
  30     봉헌식을 마치고... 
천천히
2012-05-22 345
  29     이사... 잘 했습니다! 
천천히
2012-05-17 359
  28     이사..합니다! [1] 
천천히
2012-05-14 330
  27     사라져가는 것 3 
천천히
2012-05-07 290
  26     길 (2) 
천천히
2012-05-04 245
  25     사라져가는 것 2 
천천히
2012-04-28 259
  24     완대리 
천천히
2012-04-25 266
  23     빵... 
천천히
2012-04-22 243
  22     연회 다녀왔어요... 
천천히
2012-04-20 297
  21     제32회 삼남연회 
천천히
2012-04-18 257
  20     [1]+1 
달팽이
2012-04-17 253
  19        Re..길 [1] 
천천히
2012-04-17 243
  18     사라져가는 것 1 
천천히
2012-04-14 250
  17     바람의 위력! 
천천히
2012-04-06 310
  16     이 목사 목회 방식도 카페도 다 이쁘네 [2] 
조남권
2012-04-03 348
12345678



경상남도 산청군 시천면 남명로 234번길 30 (사리 900-60). admin@slowstep.org / Copyright (c) SlowSte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