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천천히
작성일 2019-08-10 (토) 16:44
ㆍ추천: 0  ㆍ조회: 109      
http://slowstep.org/home/?slowstep.2114.31
“ 반가운 이들과 함께 14 ”
지난 화요일 저녁에 귀한 손님들이 다녀가셨습니다. 천혜교회(전남 완도군 노화도)에서 목회하고 있는 선배(74학번) 목사님과 고등학생 4명이 지리산 천왕봉 산행을 마치고 우리 교회를 찾은 것입니다. 우리 부부는 이 귀한 손님들을 따뜻하게 맞이하려고 정성을 다해 준비했지요..
나는 마리아의 심정으로 예배를 준비했고, 학생들에게 그리스도 안에서 앞으로도 신앙을 잘 지켜나가라고 설교했습니다. 아내는 마르다의 심정으로 아주 근사한 저녁을 만들어 주었습니다. 무엇보다 맛있게 먹어준 학생들이 고마웠습니다.
선배 목사님은 척박한 섬 목회의 현장에서, 나는 국내 선교지라 불리는 서부경남 지리산골에서, 이렇게 떨어져 살아가고 있지만 어제 저녁은 그리스도 안에서 한 형제자매임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헤어지는 아쉬움을 나의 오래된 카메라가 잡아주었습니다..^^
(아, 부채는 선배님이 우리 부부에게 주신 선물입니다. 자세히 보니, 주기도문과 잠언이 적혀있네요.)
 
 
 
 
 
 
 
 
 
 
   
  0
3500
  198     뜻밖의 선물 33 
천천히
2022-11-19 7
  197     반가운 이들과 함께 23 
천천히
2022-11-11 9
  196     뜻밖의 선물 32 
천천히
2022-09-17 15
  195     반가운 이들과 함께 22 
천천히
2022-06-04 31
  194     반가운 이들과 함께 21 
천천히
2022-05-12 21
  193     네발나비 
천천히
2022-04-02 18
  192     고향(모) 교회 
천천히
2022-02-25 29
  191     독일 교회의 새해 주제 성구 
천천히
2022-01-19 29
  190     반가운 이들과 함께 20 
천천히
2021-11-06 44
  189     자동차 수리 
천천히
2021-10-27 28
  188     책 두 권 
천천히
2021-08-06 31
  187     오늘 받은 책 
천천히
2021-02-26 46
  186     오병이어 귤 
천천히
2020-12-28 112
  185     오병이어 선교회 
천천히
2020-10-19 112
  184     진주지방 감신동문회 
천천히
2020-08-15 63
  183     오병이어선교회 
천천히
2020-08-01 36
  182     반가운 이들과 함께 19 
천천히
2020-07-11 127
  181     반가운 이들과 함께 18 
천천히
2020-06-13 61
  180     오병이어 선교회 
천천히
2020-02-18 54
  179     반가운이들과 함께 17 
천천히
2020-01-30 64
  178     오병이어선교회 송년회 
천천히
2020-01-04 47
  177     반가운 이들과 함께 16 
천천히
2019-10-26 65
  176     반가운 이들과 함께 15 
천천히
2019-09-21 49
  175     반가운 이들과 함께 14 
천천히
2019-08-10 109
  174     신학교 동기들 
천천히
2019-07-27 124
12345678



경상남도 산청군 시천면 남명로 234번길 30 (사리 900-60). admin@slowstep.org / Copyright (c) SlowSte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