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천천히
작성일 2023-04-20 (목) 20:14
ㆍ추천: 0  ㆍ조회: 82      
http://slowstep.org/home/?slowstep.2813.31
“ 설교집 두 권 ”
 
요즘, 설교집 두 권을 읽고 있습니다. 하나는 <말씀 등불 밝히고>란 제목의 설교집인데, 감신 선배인 김기석 목사님의 설교를 창세기~요한계시록까지 모두 66편을 모아 놓았습니다. 아주 흥미롭고 의미 있는 발상인데, 나는 예전부터 생각만 해온 아이디어를 이 책을 출판한 “꽃자리”는 실행에 옮겼습니다.. 그런데 설교 장(챕터)마다 신학자, 목사, 평론가, 출판사 대표, 가수, 연구원 등, 열 세 분이 나서서 각 장과 설교자를 소개하는 방식의 편집은 좀 과하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이 설교집이 무엇을, 누구를 위한 설교집인지 되묻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과유불급 過猶不及이 되지는 않을까 살짝 걱정 된 것입니다. 그럼에도, 김목사님의 주옥 같은 설교가 생명력을 얻어 독자에게 전달되는 기쁨이 매우 크므로, 850쪽 가까이 되는 이 설교집이 나의 성서 이해와 설교 준비에 큰 도움과 도전이 될 거라 여깁니다.
또 하나의 책은 친구인 김순현 목사가 번역한 <본회퍼 설교집>인데, 20세기 위대한 신학자이자 용감한 행동가였던 본회퍼의 다양한 설교를 이제라도 만날 수 있다는 게 얼마나 고마운지 모릅니다. 물론 시대적 배경과 삶의 자리가 지금 우리와 사뭇 달라 어색하게 느껴지는 부분도 있지만, 지금까지 우리가 보지 못했던, 성서를 대하는 통찰력을 발견할 수 있다는 건 큰 축복이라 여깁니다. 짧고 긴 다양한 설교가 책 뒤의 ‘주’ 부분을  제외하고 860쪽에 걸쳐 빼곡히 들어 있습니다.
* 이 두 권의 설교집을 목회자(설교자)는 물론이요, 성서를 다양하게 읽고, 배우고, 깨닫고 싶은 이들에게 권합니다.
 
 
 
 
 
   
  0
3500
  207     나의 동반자 
천천히
2024-05-30 13
  206     총동문회 초청 서울 나들이 
천천히
2024-05-03 21
  205     송별회 
천천히
2024-03-25 35
  204     진주지방 교역자회 
천천히
2023-09-15 79
  203     어떤 장례식 
천천히
2023-06-17 83
  202     교회 타임 캡슐 
천천히
2023-05-27 104
  201     설교집 두 권 
천천히
2023-04-20 82
  200     보일러 교체 
천천히
2023-01-19 94
  199     뜻밖의 선물 34 
천천히
2022-12-10 91
  198     뜻밖의 선물 33 
천천히
2022-11-19 88
  197     반가운 이들과 함께 23 
천천히
2022-11-11 104
  196     뜻밖의 선물 32 
천천히
2022-09-17 106
  195     반가운 이들과 함께 22 
천천히
2022-06-04 134
  194     반가운 이들과 함께 21 
천천히
2022-05-12 86
  193     네발나비 
천천히
2022-04-02 78
  192     고향(모) 교회 
천천히
2022-02-25 104
  191     독일 교회의 새해 주제 성구 
천천히
2022-01-19 150
  190     반가운 이들과 함께 20 
천천히
2021-11-06 132
  189     자동차 수리 
천천히
2021-10-27 104
  188     책 두 권 
천천히
2021-08-06 109
  187     오늘 받은 책 
천천히
2021-02-26 126
  186     오병이어 귤 
천천히
2020-12-28 190
  185     오병이어 선교회 
천천히
2020-10-19 182
  184     진주지방 감신동문회 
천천히
2020-08-15 152
  183     오병이어선교회 
천천히
2020-08-01 122
123456789



경상남도 산청군 시천면 남명로 234번길 30 (사리 900-60). admin@slowstep.org / Copyright (c) SlowSte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