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천천히
작성일 2020-07-11 (토) 16:46
ㆍ추천: 0  ㆍ조회: 122      
http://slowstep.org/home/?slowstep.2325.31
“ 반가운 이들과 함께 19 ”
 
멀리 춘천에 사는 친구가 남해에 일이 있어 내려가다가 이곳에 들렀습니다. 거창에 있는 친구도 보고 싶다고 달려왔고요. 멋진 시인이자 이야기꾼인 친구들.. 때론 진지하게, 때론 한바탕 웃음으로 시간 가는 줄 모르고 떠들다가 가까운 음식점을 찾아 이른 저녁을 먹었습니다. 장맛비가 다시 시작된 이곳, 헤어지는 아쉬움보다 빗길에 안전 운전을 당부하는 친구들의 고운 마음이 훨씬 컸습니다.
 
 
 
 
 
 
 
 
 
   
  0
3500
  196     뜻밖의 선물 32 
천천히
2022-09-17 3
  195     반가운 이들과 함께 22 
천천히
2022-06-04 26
  194     반가운 이들과 함께 21 
천천히
2022-05-12 17
  193     네발나비 
천천히
2022-04-02 15
  192     고향(모) 교회 
천천히
2022-02-25 22
  191     독일 교회의 새해 주제 성구 
천천히
2022-01-19 22
  190     반가운 이들과 함께 20 
천천히
2021-11-06 38
  189     자동차 수리 
천천히
2021-10-27 24
  188     책 두 권 
천천히
2021-08-06 27
  187     오늘 받은 책 
천천히
2021-02-26 43
  186     오병이어 귤 
천천히
2020-12-28 108
  185     오병이어 선교회 
천천히
2020-10-19 107
  184     진주지방 감신동문회 
천천히
2020-08-15 57
  183     오병이어선교회 
천천히
2020-08-01 32
  182     반가운 이들과 함께 19 
천천히
2020-07-11 122
  181     반가운 이들과 함께 18 
천천히
2020-06-13 56
  180     오병이어 선교회 
천천히
2020-02-18 49
  179     반가운이들과 함께 17 
천천히
2020-01-30 59
  178     오병이어선교회 송년회 
천천히
2020-01-04 43
  177     반가운 이들과 함께 16 
천천히
2019-10-26 62
  176     반가운 이들과 함께 15 
천천히
2019-09-21 47
  175     반가운 이들과 함께 14 
천천히
2019-08-10 104
  174     신학교 동기들 
천천히
2019-07-27 119
  173     오병이어 선교회 
천천히
2019-07-13 44
  172     반가운 이들과 함께 13 
천천히
2019-07-02 123
12345678



경상남도 산청군 시천면 남명로 234번길 30 (사리 900-60). admin@slowstep.org / Copyright (c) SlowStep. All rights reserved.